Untitled Document
 
작성일 : 18-11-08 13:38
[전문] 남북 산림협력 분과회담 공동보도문
 글쓴이 : 구충열
조회 : 0  

남북 산림협력회담
남북 산림협력회담 (개성=연합뉴스) 남북 산림협력회담 남측 수석대표 박종호 산림처 차장(왼쪽 두번째)과 북측 수석대표 김성준 국토환경보호성 산림총국 부총국장(오른쪽 두번째)을 비롯한 대표단이 22일 오전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에서 열린 회담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2018.10.22 [사진공동취재단]
photo@yna.co.kr

(개성·서울=연합뉴스) 공동취재단 홍국기 기자 = 남과 북은 22일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에서 산림협력회담을 열고 내년 3월까지 소나무재선충 공동방제를 진행하기로 합의했다.

다음은 이날 남북 산림협력 분과회담에서 채택된 공동보도문 전문이다.

『역사적인 판문점선언과 9월 평양공동선언 이행을 위한 남북고위급회담 합의에 따라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에서 남북산림협력 분과회담을 진행하고 다음과 같이 실천적 대책을 취해나가기로 하였다.

1. 남과 북은 소나무재선충병을 비롯한 산림 병해충방제사업을 매년 병해충 발생 시기별로 진행하며, 병해충 발생 상호 통보, 표본 교환 및 진단·분석 등 산림 병해충 예방대책과 관련된 약제 보장문제를 협의 추진해나가기로 하였다.

<script> googletag.cmd.push(function() { googletag.display('div-gpt-ad-1487145749501-0'); } ); </script>

이와 관련 남측은 11월 중에 소나무재선충 방제에 필요한 약제를 제공하고, 공동방제를 다음 해 3월까지 진행하기로 하였다.

2. 남과 북은 북측 양묘장 현대화를 위해 도, 시, 군 양묘장 현대화 사업을 단계적으로 추진하기로 하였으며, 당면하여 올해 안에 10개의 양묘장 현대화 사업을 추진하기로 하였다.

남과 북은 양묘장 온실 투명패널, 양묘용기 등 산림기자재 생산 협력문제를 계속 협의해 나가기로 하였다.

이를 위해 우선 필요한 시기에 북측의 양묘장들과 산림기자재 공장에 대한 현장 방문을 진행하기로 하였다.

3. 남과 북은 산불방지 공동대응, 사방사업 등 자연생태계 보호 및 복원을 위한 협력사업을 적극 추진하며, 산림과학기술 공동토론회 개최를 비롯해 제기되는 문제들을 계속 협의해 나가기로 하였다.

4. 남과 북은 산림협력에서 실무적으로 제기되는 문제들에 대해 문서교환 방식으로 협의하기로 하였다.』

redflag@yna.co.kr

광주안마
581752
광주오피, 광주안마, 광주유흥, 광주노래방 여기로 들어오라니까요 아이러브밤 보다 많은 정보 및 무료/할인 쿠폰을 많이 맏을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