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작성일 : 18-02-11 17:36
차한잔 그리고 내사랑 쇼팽의 피아노
 글쓴이 : 나비효…
조회 : 1  

오늘밤

사랑하는 님을 만나

샤갈의 그림처럼

하늘을 날으는 꿈을

꿀 것 같습니다.